사진이야기2019.11.13 21:13

후지필름은 2019년 11월 13일 뉴스릴리즈를 통해 지난 2018년 가을 단종 및 생산종료했던 초미립자 흑백필름인 ACROSS 100의 후속버전인 ACROSS 100II를 11월 22일부터 판매 재개한다고 발표했습니다.

 

 

(하지만 저는 여전히 후지필름은 필름 생태계의 활성화나 필름산업으로 인한 수익창출보다는 기존 필름 사업의 구조조정을 통한 이익 비율 극대화 정도에만 초점을 맞추고 있고, 그러면서도 아직 '후지필름'이라고 하는 회사의 정체성 정도는 눈치껏 지켜줘야 한다는 생색내기 정도의 수준으로 이 필름을 재발매하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흑백필름을 만들어 팔면서 400짜리도 안 내놓는 건 잘 이해가..)

 

어쨌든, 사라질 줄만 알았던 필름이 다시 나와주는 것은 반갑고 고마운 일입니다. 가격은 좀 오를 것으로 예측합니다만.

 

#bringback #neopan400 

 

또한 이탈리아의 필름회사 Ferrania에서는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밀라노에 있는 Foto Ottica Cavour라는 샵을 통해 Ferrania P30 필름의 한정수량 판매를 재개했다는 소식을 알렸습니다.

 

100롤짜리 박스네요.

Ferrania P30 필름(ISO 80)은 이탈리아의 필름회사 Ferrania가 수십 년 전에 판매했던 필름이었습니다만, 솔라리스 등의 필름을 생산 판매해오다가 2009년 경영난으로 회사문을 닫고 사라졌었죠. Ferrania의 얘기와 P30 필름에 대한 소개는 이전 기사 https://irooo.tistory.com/68에서 읽어보실 수 있습니다.

 

꽤 소량만 판매되어 저도 어렵게 구해서 써보았었는데, 지금 꽤 많은 필름들이 일포드와 포마에서 생산하는 필름들을 리브랜딩한 것에 불과한 상황에서 P30은 실제 베이스부터 유제까지 완전히 독자적으로 제조한 필름이었다는 중요한 가치를 지니고 있었습니다.

 

이후 재고가 소진되어 생산이 중단되었고, Ferrania는 더 생산을 하겠다는 건지, 회사문을 닫겠다는 것인지 모를 정도로 매우 느리고 더디게 자사의 사이트 http://filmferrania.it 를 통해 조금씩 조금씩 '우리 여전히 뭔가 하고 있고 죽지는 않았어'하는 정도의 생존소식을 알려오고 있었습니다. 마지막 업데이트가 5월이었으니 그것조차 6개월이 지난 시점이었고 소매점을 통해 P30 필름을 한정수량이나마 판매한다는 소식을 뜬금없이 전한 겁니다.

 

Foto Ottica의 웹사이트는 이탈리아어만 지원하며 한 롤당 가격은 10유로입니다. 구입해보실 분이 계신다면 도전해보셔도 되겠네요. 

 

https://www.fotootticacavour.com/foto-nuovo-new/pellicole/rullini-35mm/new-ferrania-p30-80asa.html?fbclid=IwAR17M0TpmLAeTRpOU7jFNXZWnjN4a6uC3BKQbon7meDS2WBGIhnNZeemTIQ

 

FERRANIA P30 (80asa)

Dettagli --> NEW! FERRANIA P30 (80asa) 135/36p La pellicola MADE IN ITALY by Ferrania è tornata! Sensibilità 80 ASA, bianco e nero senza compromessi con grana ultra fine. Supporto dell'emulsione di tipo tradizionale. IL NOSTRO SERVIZIO DI SVILUPPO - DEVELO

www.fotootticacavour.com

여튼, 얼마전 일포드의 Orthochromatic 필름에 이어 또 필름들이 나와주니 고맙습니다.

 

이제 새로운 컬러필름의 등장도 기원/기대해봅니다.

 

Posted by 이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진이야기2019.10.24 23:54

영국의 흑백필름 제조사인 일포드(Ilford)에서 며칠간 '뭔가 새로운 것이 온다'는 티저를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보여주더니 드디어 발표했습니다. 

 

뭘까 궁금했는데... 티저에 힌트가 있었네요.

35mm와 중형필름의 모양이었으니 분명히 새로운 필름일 거라고 예상은 했습니다만.. 어떤 분들은 심지어 '컬러필름 아닐까'라는 생각도 하셨던 모양입니다만.. 정색반응 Orthochromatic 필름이었네요. 이름하여 Ortho Plus. 그러니까, 저 티저의 바탕색이 빨간 색이었던 게 힌트였던 거랄까요. Orthochromatic 필름은 청색, 녹색, 주황색(~600nm의 파장까지) 등에 반응합니다. 빨간색에는 반응하지 않는 필름입니다.

 

35mm(135)와 중형(120)의 포맷으로 발매된다고 합니다. 주광(자연광)에서는 80의 감도를, 텅스텐광에서는 40의 감도를 가진다고 합니다. 빨간색에는 감광되지 않기때문에 암실에서 암등을 켜놓은 상황이라면 필름을 눈으로 보아도 됩니다. 

 

암실에서 빨간 암등을 켜놓고 사진을 인화할 때처럼, 필름을 주욱 꺼내 눈으로 보면서 현상할 수도 있겠네요. 약품 속에서 상이 올라오는 걸 마치 인화지에 사진이 올라오는 것처럼 눈으로 보면서 작업할 수도 있을지 모르겠습니다.

 

사실 이미 롤라이에서 Orth 25라는 제품이 나오고 있었기때문에 그다지 신선하게 다가오지는 않습니다. 이걸 내놓겠다고 티저까지 뿌리면서 호들갑을 떨었나 싶은 생각도 들고요. 하지만 이런저런 상표를 달고 나오는 여러 흑백필름들조차 리브랜딩(기존 제조사에서 공급받아 자기들 상표만 붙여서 다른 이름으로 파는)인 상황에서 그래도 뭔가 진짜 새로운 필름이 나와준다는 건 환영할만한 일이죠.

 

정색성(ortho) 필름이기때문에 흑백필름이지만 전색감응(panchromatic)인 보통의 흑백필름들과는 다른 사진이 만들어집니다. 빨간색을 찍으면 암부처럼 나오는 거죠. 사진들의 예는 검색을 통해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https://www.google.com/search?q=orthochromatic&newwindow=1&rlz=1C1SQJL_koKR819KR819&sxsrf=ACYBGNQckTrw7zn--KLktXZeddiP79Sf1Q:1571928783537&tbm=isch&source=iu&ictx=1&fir=KwuC5KCumQaRRM%253A%252CQW7FYE-djhFEgM%252C_&vet=1&usg=AI4_-kRLd9JqkQYCz7Zr7Ftr-AMrK71jEQ&sa=X&ved=2ahUKEwiWxoSGk7XlAhUnx4sBHT-1COkQ_h0wFnoECAsQDQ#imgrc=KwuC5KCumQaRRM:

 

orthochromatic - Google 검색

 

www.google.com

 

어서 후지필름이 400짜리 흑백필름이나 다시 내놔줬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이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진이야기2019.10.20 22:33

미국 공항들에 더욱 강력한 xray 검사장비가 설치됐다고 합니다.

 

LA의 Freestylephoto의 인스타그램에 새로 LAX에 설치되어 가동중인 투사기의 사진이 올라왔네요. 이 장비들은 매우 강력해서 테스트로 넣어본 필름에 바로 포깅이 일어났고 감도 높은 필름들은 더 강하게 먹었다고 합니다. 다만 이런 점 때문에 요청하면 수검사를 할 수 있다고 해요. 미국에서 비행기 타실 때는 꼭 수검사(handcheck)를 요청하셔야겠습니다.

 

https://kosmofoto.com/2019/10/new-airport-hand-luggage-scanners-will-destroy-unprocessed-film

 

New airport hand luggage scanners will destroy unprocessed film - Kosmo Foto

The new CT hand luggage scanners being installed at US airports will fog unprocessed film.

kosmofoto.com

 

 

Posted by 이루"

댓글을 달아 주세요